운조루 공식 홈페이지, 운조루닷컴!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회원등록
커뮤니티
홈지기 소개
전체방문 : 15,465,950
오늘방문 : 1469
어제방문 :
전체글등록 : 6,373
오늘글등록 : 2
전체답변글 : 162
댓글및쪽글 : 3566


 
자유게시판
자유롭게 글을 남기시되 건의하실 내용은 아래 메일을 이용해주세요
익명글과 욕설, 비방, 광고 등은 삭제합니다.
작성자 두루미
홈페이지 http://crane43.kll.co.kr
ㆍ추천: 0  ㆍ조회: 41      
아내의 발을 만지며
아내의 발을 만지며




아내의 발을 만진다
두툼한 발도 아니고
보드라운 버선발도 아닌
앙상한 뼈가 도드라진
나를 향해 오십 년 넘게 걸어온 발
가난과 역경을 함께 건너온 발
밤이면 침대에 나란히 누웠던 발
지금은 매듭마다 탈이 나고 부서져
밤이면 잠 못 들게 하는 발
내가 만지면 스르르 잠이 드는 발


- 박영배 님

 
  0
3500
-->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전라감영 복원 두루미 2020-01-07 17
웃음은 초콜릿 2,000개의 에너지를 가졌다 두루미 2019-12-31 21
반갑습니다 리파파 2019-12-13 53
권천학 수상 축하 두루미 2019-12-12 43
아내의 발을 만지며 두루미 2019-12-05 41
책 표지화 모음 두루미 2019-10-21 84
새만금일보 신간 안내 두루미 2019-09-19 87
가족의 의미 두루미 2019-09-16 108
즐거운 한가위 되세요 두루미 2019-09-13 105
전북중앙신문 신간 안내 두루미 2019-08-30 101
신아문예대학 수필창작 2학기 수강생 모집 두루미 2019-08-15 106
전북중앙신문 신간 안내 두루미 2019-07-26 156
날로 치밀해지는 보이스피싱 두루미 2019-07-21 230
신무 군산문학상 작품 공모 두루미 2019-05-10 136
제19회 수필의 날 두루미 2019-04-16 207
오늘은 화이트 데이 두루미 2019-03-14 205
신아문예대학 1학기 수강생 모집 두루미 2019-02-18 198
나의 꿈은 아직도 자라고 있습니다 [1] 두루미 2019-01-11 175
희망찬 새해 [2] 두루미 2018-12-27 152
좋은 작가, 나쁜 작가 [7] 두루미 2018-11-07 185
12345678910,,,19
운조루 10대 정신


*주소: 전라남도 구례군 토지면 오미리 103 ,061-781-2644,
*이길순 (류홍수 어머니) : 010-8904-2644, *류정수 : 010-9177-7705연락처(클릭!)
*사이트 관리: 유종안 010-7223-1691 yujongan@daum.net
Copyright (c) 2008 운조루 http://unjoru.com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