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조루 공식 홈페이지, 운조루닷컴!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회원등록
커뮤니티
홈지기 소개
전체방문 : 17,482,620
오늘방문 : 674
어제방문 :
전체글등록 : 7,220
오늘글등록 : 8
전체답변글 : 162
댓글및쪽글 : 1290


 essay
'행촌' 에세이모음
작성자 김용
작성일 2020-11-05 (목) 09:29
홈페이지 http://crane43.kll.co.kr
ㆍ추천: 0  ㆍ조회: 214      
부부가 각방을 쓰면 안 되는 경우 2가지

부부가 각방 쓰면 안 되는 경우 2가지

김용 기자     수정 2020년 11월 4일 13:28  조회수: 9,496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밤에 잘 때 방을 따로 쓰는 부부들이 늘고 있다. 부부가 각방을 사용하면 장점도 있는 게 사실이다. 하지만 남편과 아내가 각방을 쓰면 절대로 안 되는 경우가 있다. 성격 차이나 애정 문제를 떠나 서로의 건강을 지켜주기 위해서는 반드시 같이 자야 한다. 왜 그럴까? 의학적으로 검증된 자료를 토대로 부부가 따로 자면 안 되는 경우 2가지만 들어본다.

◆ 너무 무섭다.. 극단적 선택의 70-80%가 우울증 영향

최근 우울증으로 극단적 선택을 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유명인은 물론 이름이 알려지지 않은 일반인들은 더욱 많다. 자살하는 사람들은 자신의 의지와는 관계없이 죽음을 선택하는 경우가 상당수다. 우울증은 뇌의 신경전달물질의 불균형으로 인해 생기는 ‘매우 위험한’ 질병이다. 세로토닌(Serotonin)이라는 뇌 속의 신경전달물질이 저하되면 우울증이 생길 수 있다. 따라서 우울증 환자는 정신건강의학과 의사의 처방에 따라 항우울제 등을 복용하는 등 꼭 치료를 받아야 하는 정신과 질환이다.








우울증이 ‘매우 위험한’ 병인 이유는 단순한 우울감, 의욕저하, 불면증 등을 넘어 자살을 불러올 수 있기 때문이다. 극단적 선택을 하는 사람의 70-80%가 우울증 영향 때문이다. 전날 쾌활하게 일상생활을 했던 사람이 자살하는 것은 급성 우울증이나 잠재된 우울증이 있었기 때문이다.

◆ 왜 집과 그 주변에서 잘못된 선택을 하는 것일까?

질병관리청의 자료에 따르면 우울증이 심해지면 전반적인 정신기능이 저하되면서 정상적인 사고를 못 할 수 있다. 건강할 때는 똑똑한 두뇌 덕분에 합리적인 선택을 하던 사람도 어처구니없는 선택을 하는 경우가 있다. 최악의 선택이 바로 자살이다. 이 또한 자신의 적극적인 의지와는 관계없이 몽유병 환자처럼 극단적인 선택의 길로 들어서고 만다.

우울증 치료에는 항우울제 복용과 함께 가족이나 친구 등의 이해와 공감, 격려가 큰 도움이 된다. 그 중에서도 평생을 함께 하는 남편과 아내의 따뜻한 위로는 절대적이다. 우울증으로 자살하는 사람들의 상당수가 잠들기 직전이나 새벽에 극단적인 선택을 하는 경우가 많다. 부부라면 같이 자야 남편이나 아내의 잘못된 선택을 막을 수 있다.








한국형사정책연구원의 자료에 의하면 자살자들이 선택한 장소는 집과 그 주변이 57.4%이다. 목숨을 끊는 그 순간에도 누군가 자신의 자살을 말려 주기를 원하는 심리적 표현으로 볼 수 있다. 또 선택을 실행하기 전 자살자의 약 75%가 주변에 자신의 계획을 말하는 등 도움을 청하는 경우가 많다. 부부가 서로 공감을 나누고 위로를 하는 시기는 배우자가 가장 어려운 상황에 빠져있을 때이다.

◆ 자살자의 가족이라는, 그 주홍글씨가 무섭다

가족 중에 심각한 우울증 환자가 있다면 집안에 비상을 걸어야 한다. 형제, 자매 등도 한방에서 함께 잠을 자며 위로를 하고 극단적 선택을 ‘감시’해야 한다. 가족 중에 자살자가 나오는 것을 막으면 남은 가족들이 겪는 어려움을 예방할 수 있다. 질병관리청의 자료를 보면 “우울증 증상으로 인한 환자의 변화(짜증, 무기력, 약속 지키지 않음 등)를 비난하지 않고 우울증인지 의심해보며 차분히 대화를 나눠야 한다”고 했다.

우리 사회에서 꼭 고쳐야 할 것 중 하나가 자살자 가족에 대해 일부에서 편견을 갖고 있다는 점이다. 그 주홍글씨가 너무 무섭다. 질병(우울증)으로 자살했는데도 잘못된 시각으로 바라보는 사람이 있다. 특히 남은 아들-딸, 사춘기 청소년들이 겪는 어려움은 상상을 초월한다. 가족 중에 자살자가 나오면 또 다른 가족이 뒤따라가는 사례가 있다. 집안에 우울증 환자가 있으면 모두가 발 벗고 나서 빠른 치료에 도움을 줘야 하는 이유다.




◆ 같이 자야 돌연사의 위험을 감지한다

부부가 같이 자야 하는 이유 중 하나가 최근 급증하는 돌연사의 위험 때문이다. 중년 가운데 밤사이에 혈압이 많이 오르거나 내리는 등 변화가 심한 사람이 있다. 밤중에 혈압이 20% 이상 떨어지는 경우에는 뇌졸중 위험이 2배 증가한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평소 심장 건강이 좋지 않았던 사람은 급성 심근경색을 일으킬 수 있다. 수면 중 갑자기 사망하는 사람은 이와 관련이 있는 경우가 많다.

돌연사는 갑자기 사망하는 경우만 해당하는 게 아니다. 사망 전 가슴통증이나 호흡곤란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 극심한 가슴통증으로 인해 큰 소리를 칠 수 없는 사례도 있다. 심장병이나 뇌졸중은 위급한 상황을 알아채 빨리 병원으로 옮기는 게 가장 중요하다. 늦게 병원에 도착하면 돌연사가 되는 것이다. 중년에 접어들면 건강에 적신호가 켜지는 사람들이 많다. 심장, 뇌혈관 질환이 있다면 남편과 아내가 같이 자면서 서로의 증상을 살피는 노력이 필요하다. 배우자에 대한 진정한 사랑은 상대의 건강에 대해 관심을 갖고 함께 치료하는 것이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0
3500
-->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생애 최초로 받은 원작료 고도원 2020-11-09 204
고양이 엄마 윤철 2020-11-08 228
가을엔 이방인이 되고 싶다 최상섭 2020-11-08 221
죽은 이순신이 산 오애군을 물리쳤다 이인철 2020-11-07 253
관계 이용미 2020-11-06 237
성수산 왕의 숲 최기춘 2020-11-05 228
부부가 각방을 쓰면 안 되는 경우 2가지 김용 2020-11-05 214
발을 묶은 코로나 신팔복 2020-11-04 233
2021년 전북일보 신춘문예 작품 공모 백성일 2020-11-04 247
포기하지 마라 이인철 2020-11-03 237
시월애 김효순 2020-11-03 224
노랫말을 외우며 아윤상 2020-11-03 229
늙어가면서 사귀어야 할 친구 홍치순 2020-11-01 241
평화의 소녀상 신팔복 2020-11-01 227
혀 짧은 사람들 이인철 2020-11-01 240
소캐이불 김세명 2020-10-30 214
'언저리' 예찬 윤근택 2020-10-30 218
나눔의 의미 이인철 2020-10-29 222
삼성 회장의 편지 이건희 2020-10-29 223
측간과 우주화장실 구연식 2020-10-29 218
12345678910,,,251
운조루 10대 정신


*주소: 전라남도 구례군 토지면 오미리 103 ,061-781-2644,
*이길순 (류홍수 어머니) : 010-8904-2644, *류정수 : 010-9177-7705연락처(클릭!)
*사이트 관리: 유종안 010-7223-1691 yujongan@daum.net
Copyright (c) 2008 운조루 http://unjoru.com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