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조루 공식 홈페이지, 운조루닷컴!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회원등록
커뮤니티
홈지기 소개
전체방문 : 16,750,949
오늘방문 : 13988
어제방문 :
전체글등록 : 6,942
오늘글등록 : 0
전체답변글 : 162
댓글및쪽글 : 4523


 essay
'행촌' 에세이모음
작성자 이인철
작성일 2020-09-13 (일) 10:29
홈페이지 http://crane43.kll.co.kr
ㆍ추천: 0  ㆍ조회: 135      
왜 사람들은 먹거리를 고를 때
2. 왜 사람들은 먹거리를 고를 때 뒤편에 진열돼있는 물건을 선호할꺄

   이인철







출근하면 점원의 하루 일과는 각 매대에 진열돼있는 물건을 정리하면서 시작된다. 빈자리에 물건을 채우고 고객들의 눈에 잘 띄게 매대 앞면으로 당겨서 진열한다. 그러나 그것도 잠시 고객이 물건을 사가고 난 뒤 그 자리를 쳐다보면 한숨이 절로 난다.  반듯하게 진열돼있는 물건들이 마구 넘어져 있고, 극성스런 경우에는 아예 다른 물건과 섞여있다. 우유를 비롯해 도시락, 삼각김밥 등 먹거리가 가장 심한 편이다. 이런 이유는 뭘까? 원인은 상품을 진열할 때 맨 앞쪽부터 유통기한이 얼마 남지않은 것부터 진열하지만 이를 아는 고객들은 반대로 유통기한이 가장 먼 상품부터 빼가기 때문이다. 냉장고애 진열돼있는 음료수도 예외는 아니다. 애써 뒤에있는 물건을 빼가다보니 진열된 상품들이 무더기로 넘어져 있거나 맨앞에 진열돼있는 상품은 아예 다른 상품칸에 버젓이 자리잡고있다. 이러다보니 종종 고객들이 찾는 물건이 없다고 항의하는 경우도 빈번하다. 이런 현상은 요즘들어 젊은층까지 더 극성을 부린다. 보릿고개를 넘어서 급속한 산업화로 생활에 여유가 생기면서 그만큼 건강에대한 관심이 커진 때문인지도 모르겠다. 이뿐이 아니다. 애완견인 개부터 시작해 곰과 뱀, 너구리 등 몸에 좋다는 것은 물불을 가리지 않으면서 자연생태계마저 무너뜨리고 있다는 환경단체의 지적이다.

언젠가 동남아 지역에 다녀온 적이 있다. 태국에서는 코브라를 사육하는 농장에 이를 먹기위해 한국관광객들만이 진을 치고 있었다. 중국에서는 혐오식품가게마다 한국관광객들이 큰손이다. 이쯤 되면 한국인의 극성스런 건강식품 선호현상이 세계에서도 으뜸이 아닐까? 한국에서도 휴가철이면 관광지마다 야생동물이 수난당하는 사례가 지금도 계속되고 있다. 그러기에 선진국 야생동물협회는 한국에게 개고기 등 야생동물의 식용을 금지해달라는 요구가 끊이지 않고있다. 이같은 잘못된 먹거리 인식 때문에 우리나라에서 식품반품비용이 한 해에 약 6500억 원. 연간 폐기된 음식물처리비용만 20조원에 이르고 있다고한다. 이같은 부담은 고스란히 농민 몫으로 되돌아가고 원자재상승요인으로 작용해 걸국 자신들이 피해를 보는 셈이다.

식품폐기문제가 심각한 국제적 관심사로 떠오르자 뉴욕유엔본부 국제회의에서도 2030년까지 전세계 1인당 식품폐기물을 50%이상 감소시키기로 운동을 펴고있다. 우리는 지금 무엇을 하고 있을까? 유통기한이 문제면 지금이라도 당장 한국 실정에 맞게 고쳐야하는 게 아닐까? 남은 음식물을 소비하기위한 푸드뱅크를 활성화시키는 방안은 없는지 연구해 볼 일이다. 하루가 다르게 건강과 보호에 중독돼가는 한국인들. 한국인의 품격을 지키고 자연생태계를 보호하는 또다른 해결책은 없는 것인지 연구해 봏 이이다.  

                                                                   (2020. 9. 13.)





  0
3500
-->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캐나다 국립공원 밴프 여행 신팔복 2020-11-19 95
굶주림을 해결해 준 고구마 고안상 2020-11-18 93
신판 효도잔치 김학 2020-11-17 109
수필이 고마운 이유 김학 2020-11-16 93
전하에서 정림으로 전용창 2020-11-15 108
적선이 아니라 일할 수 있는 기회를 달라 이인철 2020-11-15 109
그날이 있었기에 김순길 2020-11-14 101
캐나다에서 태어난 손자,송윤이 신팔복 2020-11-14 104
인권이 존중받는 사회에서 살고 싶다 이인철 2020-11-14 98
간디의 재치와 지혜 김진태 2020-11-14 94
건강 과보호에 빠져드는 한국인들 이인철 2020-11-13 102
늦가을의 서정 김재희 2020-11-13 92
나그네 인생 전용창 2020-11-13 107
고향집 감나무 구연식 2020-11-12 105
쓴 것을 가져오라 고도원 2020-11-10 112
정은씨의 눈물 김성은 2020-11-09 116
당신에게 보내는 따뜻한 위로 이인철 2020-11-09 105
나 죽거든 박수 치며 보내라 이인철 2020-11-09 101
생애 최초로 받은 원작료 고도원 2020-11-09 92
고양이 엄마 윤철 2020-11-08 106
12345678910,,,251
운조루 10대 정신


*주소: 전라남도 구례군 토지면 오미리 103 ,061-781-2644,
*이길순 (류홍수 어머니) : 010-8904-2644, *류정수 : 010-9177-7705연락처(클릭!)
*사이트 관리: 유종안 010-7223-1691 yujongan@daum.net
Copyright (c) 2008 운조루 http://unjoru.com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