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조루 공식 홈페이지, 운조루닷컴!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회원등록
커뮤니티
홈지기 소개
전체방문 : 16,052,591
오늘방문 : 3560
어제방문 :
전체글등록 : 6,836
오늘글등록 : 2
전체답변글 : 162
댓글및쪽글 : 4486


 essay
'행촌' 에세이모음
작성자 이의
작성일 2008-07-17 (목) 08:29
ㆍ추천: 0  ㆍ조회: 3065      
행운과 행복
행운과 행복
전북대학교 평생교육원 수필창작 목요반 이의



 길을 가다가도 클로버가 눈에 띄면 한 번쯤 눈길을 준다. 잠시 여유가 있으면 행여나 하는 마음으로 성장이 시원치 않은 쪽을 바라본다. 잘 자라는 쪽보단 언저리에 작은 잎들이 모여 있는 곳에서 네잎 클로버를 찾기가 쉽다. 어쩌다 네잎 클로버를 발견하면 큰 행운이라도 잡은 듯 가슴을 뛰게 한다.
네잎 클로버는 뜻밖의 돌연변이로 생겨난 것이라고 한다. 그래서 꽃말이 행운인가 보다. 그리고 단정한 소녀 같은 세 잎 클로버의 꽃말은 무엇일까? 바로 ‘행복‘이라고 한다. 뜻밖에 찾아온 것이 행운이라면, 행복은 세 잎 클로버처럼 우리 주위에 지천으로 널려있지만 알아보지 못할 뿐이다. 클로버 세 잎이 다정히 얼굴을 맞대고 있듯이 행복이라는 형상도 혼자가 아니라 함께할 때만 찾아오지 않나 싶다. 나에게도 언젠가는 기막힌 멋진 일이 일어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누구든 한번쯤 생각해 보지 않았을까.
어느 날 로또복권 한 장이 일등에 당첨되어 돈벼락을 맞는 행운, 기대하지도 않았는데 많은 재산을 상속받는 일이 있을 수도 있고, 아가씨라면 백마 탄 멋진 왕자님을 만날 수도 있다. 우리는 흔히 이런 일들을 행운이라고 한다. 어쩌다 찾아온 행운을 계속 내 것으로 만들어 가는 것은 자신이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행복으로 이어 질 수도 있다.
복권에 당첨된 여인이 있었다. 새댁이었던 그 여자는 장날 우연히 복권 한 장을 샀는데 일등에 당첨되었다고 한다. 지금같이 몇 십억이 아닌 1억 정도였지만 그 당시로는 거금이었다. 그 돈을 들고 친척을 모두 불렀다고 한다. 셋방살이하던 그녀는 작은집 한 채 값을 떼어놓고 모두에게 골고루 나누어 주었다고 한다. 사실은 받는 사람보다 나눠주는 사람이 더 행복한 법이다. 사람은 누구나 남을 돕고 싶은 마음을 갖고 있다. 그러나 그 방법을 알지 못하기 때문에 서로 돕고 사는데 서투르다. 어려서부터 이웃을 배려하고 나누는 생활이 습관화되어 있다면 이웃과 함께 나누며 사는 게 진정한 행복이지 싶다.
 
조계종 종정 서암 스님의 경험담이 가슴에 와 닿는 것도 이 때문이다.
“6. 25 직후 큰 도시의 산 밑에 파 놓은 방공호에 가 보면 거지들이 많았어요. 한 번은 저런 사람들에게도 사람답게 사는 법을 가르쳐 줘야겠다 싶어서 거지 굴에서 함께 잔 적이 있지요. 처음에 그들 앞에서 요령을 흔드니 밥을 먹던 사람들이 모두 일어서서 쩔쩔매는 겁니다. 자기들한테 동냥 온 사람은 처음이거든요. 그러나 내가 ‘배가 고프니 밥 좀 나눠 달라’고 하자, 모두들 자기가 동냥했던 것을 주면서 얼굴에 희색이 가득해요. 자기들도 남에게 뭔가를 줄 수 있다는 데 큰 기쁨을 느꼈던 것이지요.”
 
헬런 켈러의 ‘3일 동안만 볼 수 있다면’을 읽다 보면 우리가 얼마나 행복에 겨워 살고 있는지, 그런데도 조금도 감사할 줄 모르고 살고 있음을 새삼 깨닫게 된다.
“만약 내가 3일 동안만 볼 수 있다면 첫날에는 나를 가르친 준 설리번 선생님을 찾아가 그분의 얼굴을 보겠습니다. 그리고 산으로 가서 아름다운 꽃과 풀과 빛나는 노을을 보고 싶습니다. 둘째 날엔 새벽에 일찍 일어나 먼동이 터오는 모습을 보고 싶습니다. 저녁에는 영롱하게 빛나는 하늘의 별을 보겠습니다. 셋째 날엔 아침 일찍 일어나 큰 길로 나가 부지런히 출근하는 사람들의 활기찬 모습을 보고 싶습니다. 점심때는 아름다운 영화를 보고, 저녁에는 화려한 네온사인과 쇼윈도의 상품들을 구경하며, 밤에는 집에 돌아와 사흘 동안 눈을 뜨게 해주신 하나님께 감사의 기도를 드리고 싶습니다.”
얼마나 평범한 바람인가! 그런데도 헬런 켈러에게는 일생일대의 희망이고 최대의 소원이었다.
 우리들은 행복을 행복으로 알지 못하고 세월이 흐른 뒤에야 비로소 그 때가 좋았다고 술회하며 아쉬워한다. 행복은 세 잎 클로버처럼 어딜 가나 지천으로 널려있다. 단지 우리가 그걸 찾지 못했을 뿐이다. 우리가 함께 찾아야 하는 그것이 바로 행복이지 싶다.

                                 (2008. 7.)
이름아이콘 밤톨이
2018-07-13 20:32
https://www.hwimt.com/ 】먹튀검증, 토토검증, 카지노검증, 먹튀검증사이트, 검증사이트
https://www.hwimt.com/ 】먹튀검증, 토토검증, 카지노검증, 먹튀검증사이트, 검증사이트
https://www.hwimt.com/ 】먹튀검증, 토토검증, 카지노검증, 먹튀검증사이트, 검증사이트
https://www.hwimt.com/ 】먹튀검증, 토토검증, 카지노검증, 먹튀검증사이트, 검증사이트
https://www.hwimt.com/ 】먹튀검증, 토토검증, 카지노검증, 먹튀검증사이트, 검증사이트
https://www.hwimt.com/ 】먹튀검증, 토토검증, 카지노검증, 먹튀검증사이트, 검증사이트
https://www.hwimt.com/ 】먹튀검증, 토토검증, 카지노검증, 먹튀검증사이트, 검증사이트
https://www.hwimt.com/ 】먹튀검증, 토토검증, 카지노검증, 먹튀검증사이트, 검증사이트
https://www.hwimt.com/ 】먹튀검증, 토토검증, 카지노검증, 먹튀검증사이트, 검증사이트
https://www.hwimt.com/ 】먹튀검증, 토토검증, 카지노검증, 먹튀검증사이트, 검증사이트
   
 
  0
3500
-->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시누 박남영 2008-09-19 2757
발칙한 상상 구미영 2008-09-19 3118
발가락 이야기 김상권 2008-09-18 2912
의좋은 세 자매 김길남 2008-09-17 3198
딸에게 온 편지 하미옥 2008-09-17 2591
다시 찾은 대아수목원 채선심 2008-09-15 2654
달덩이 같은 호박 공순혜 2008-09-14 2813
추억의 소리, 감동의 소리 위미앵 2008-09-12 2631
속빈 여자 최정순 2008-09-12 3045
가을의 문턱에서 이의 2008-09-10 2533
적성강 정장영 2008-09-10 3315
한 방에서 잠을 잔 4부자 내외 이수홍 2008-09-09 2917
과자 먹는 갈매기 이수홍 2008-09-09 2884
자장면, 그 먹고 싶었던 음식 김길남 2008-09-08 3315
최고보다 더 아름다운 최선 [2] 정영권 2008-09-08 2646
가을이 오는 소리 공순혜 2008-09-07 2736
초상화를 그려주는 세탁소 임인숙 2008-09-07 2795
수필농사 김상권 2008-09-07 2693
새만금사업은 우리의 생명선 서득룡 2008-09-06 2816
우리 집의 여름피서 오귀례 2008-09-06 2984
1,,,231232233234235236237238239240,,,246
운조루 10대 정신


*주소: 전라남도 구례군 토지면 오미리 103 ,061-781-2644,
*이길순 (류홍수 어머니) : 010-8904-2644, *류정수 : 010-9177-7705연락처(클릭!)
*사이트 관리: 유종안 010-7223-1691 yujongan@daum.net
Copyright (c) 2008 운조루 http://unjoru.com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