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조루 공식 홈페이지, 운조루닷컴!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회원등록
커뮤니티
홈지기 소개
전체방문 : 15,961,865
오늘방문 : 518
어제방문 :
전체글등록 : 6,712
오늘글등록 : 2
전체답변글 : 162
댓글및쪽글 : 4165


 essay
'행촌' 에세이모음
작성자 구미영
작성일 2008-07-01 (화) 13:50
ㆍ추천: 0  ㆍ조회: 3399      
내 바탕화면
내 삶의 바탕화면
                  전북대학교 평생교육원 수필창작 수요반 구미영



아침마다 남편과 아이들이 그들만의 터로 가고 난 뒤 난 컴퓨터를 켠다. 오늘도 어김없이 교수님의 메일과 고도원의 아침편지가 도착했다. 수필창작반 식구들의 글과 나머지 메일들을 확인하다 '내 삶의 바탕화면'이란 제목의 고도원의 아침편지에 시선이 멈췄다.

우리 집 컴퓨터 바탕화면에는 푸른 바다가 펼쳐져 있다. 아이들이 있는 집이라면 바탕화면에 아이들의 사진으로 도배되어 있는 걸 흔히 볼 수 있다. 그렇다면 내 삶의 바탕화면은 무엇일까? 의문을 갖지 않을 수 없다.

34년의 추억들을 바탕화면에 가득 메우면 어떤 사진이 나올까? 나름대로 열심히 살았다고 생각했는데 나한테는 썩 괜찮은 사진이라 생각해 보지만 남들 눈엔 어떻게 보일지 모르겠다.

나나무수꾸리의 음악에 심취해 있을 때 가슴을 뛰게 했던 사람, 벚꽃이 흩날리는 교정에서 국어 선생님의 첫사랑 이야기를 듣던 그 시절의 사진은 어디쯤에 있을까? 요즘들어 그 때 그 시절, 가슴 설레게 했던 일들이 자꾸 떠오른다. 내게도 그런 추억들이 있었던 것 같은데 무슨 연유로 그 추억들을 잊고 살았는지 모르겠다.

미술의 표현기법 중 스크래치란 게 있다. 예쁜 색깔로 멋지게 그림을 그린 뒤 검정색 크레파스로 그 그림들을 모두 덮어 버리고 뾰족한 송곳 같은 것으로 위에 그림을 그리는 방법이다. 뾰족한 송곳으로 그림을 그리면 검정색 크레파스에 감춰졌던 색깔들이 나타나 또 하나의 멋진 작품이 된다.

난 어쩌면 아름다웠던 추억들을 잠시 검정색 크레파스로 덮어 버렸는지도 모르겠다. 무엇이 날 그렇게 캄캄한 세상에 가뒀는지 모르겠지만, 요즘엔 그 감춰졌던 예쁜 색깔의 그림을 찾아가며 뾰족한 송곳으로 또 하나의 그림을 그려내고 있다. 지난날 내 인생의 바탕화면은 아마도 그 검정색 크레파스에 감춰진 그림일 거란 생각을 해 보았다.

하지만 너무도 꼭꼭 숨어버려 그 그림들을 다시 찾을 수는 없다. 그 검정색 바탕화면에 그려질 그림은 앞으로 나의 몫이겠지. 언제 그 그림이 완성될지 알 수는 없지만 그 날을 생각하니 지금부터 가슴이 설렌다.






  0
3500
-->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시누 박남영 2008-09-19 2743
발칙한 상상 구미영 2008-09-19 3105
발가락 이야기 김상권 2008-09-18 2897
의좋은 세 자매 김길남 2008-09-17 3179
딸에게 온 편지 하미옥 2008-09-17 2583
다시 찾은 대아수목원 채선심 2008-09-15 2639
달덩이 같은 호박 공순혜 2008-09-14 2789
추억의 소리, 감동의 소리 위미앵 2008-09-12 2618
속빈 여자 최정순 2008-09-12 3026
가을의 문턱에서 이의 2008-09-10 2516
적성강 정장영 2008-09-10 3295
한 방에서 잠을 잔 4부자 내외 이수홍 2008-09-09 2907
과자 먹는 갈매기 이수홍 2008-09-09 2872
자장면, 그 먹고 싶었던 음식 김길남 2008-09-08 3296
최고보다 더 아름다운 최선 [2] 정영권 2008-09-08 2634
가을이 오는 소리 공순혜 2008-09-07 2718
초상화를 그려주는 세탁소 임인숙 2008-09-07 2778
수필농사 김상권 2008-09-07 2672
새만금사업은 우리의 생명선 서득룡 2008-09-06 2801
우리 집의 여름피서 오귀례 2008-09-06 2972
1,,,231232233234235236237238239240
운조루 10대 정신


*주소: 전라남도 구례군 토지면 오미리 103 ,061-781-2644,
*이길순 (류홍수 어머니) : 010-8904-2644, *류정수 : 010-9177-7705연락처(클릭!)
*사이트 관리: 유종안 010-7223-1691 yujongan@daum.net
Copyright (c) 2008 운조루 http://unjoru.com All right reserved